456 74세 전립선비대증
절박뇨와 잔뇨 등으로 일상생활에 너무나도 힘들었는데.
455 60세 전립선염
공황장애가 올 정도로 심적으로 불안했지만 조정호 원장님의 치료로.
454 49세 요로결석
치료전에는 불안한 마음이 컸지만 현재는 정상적으로 일상생활이 가능합니다.
453 77세 전립선비대증
분명히 치료가 되었습니다.
452 60세 전립선비대증
하룻밤에 5~6번은 깨서 소변을 봐야했지만 지금은 완전히 치료되었습니다.
451 79세 전립선비대증
수술 후 즉시 소변이 잘 나옵니다.
 [1] [2] [3] [4] [5]  6  [7] [8] [9] [10]